Now loading.
Please wait.

menu

NEWS

HomeNews
HomeNews

제목

'IT서비스 종량제' 도입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08-08-25

 

viagra cena lekaren

viagra prodej brno click here

augmentin costo

augmentin torrino read

amlodipin actavis

amlodipin sandoz 5 mg testbed.idippedut.dk

koupit cialis online

cialis
삼성SDS가 국내 정보기술(IT)서비스 기업 가운데 처음으로 고객들에게 서버나 스토리지 등을 사용한 만큼 과금하는 종량제를 전면 도입한다.

종량제를 하기 위해서는 소프트웨어(SW) 및 하드웨어(HW) 표준화, 가상화 기술, 미터링 기술 등이 필수적이어서 향후 국내 IT 시장에도 파급 효과가 클 것으로 예상된다.

삼성SDS(대표 김인) 측은 “지난해 삼성코닝정밀유리를 시작으로 올해 삼성전자를 비롯한 전자 계열사와 종량제 계약을 체결했다”며 “이를 계기로 구미와 수원 데이터센터는 종량제 서비스를 위한 인프라를 전면적으로 적용할 계획”이라고 21일 밝혔다.

삼성SDS는 지난 2월 삼성전자와 2012년까지 2100억원 규모의 IT아웃소싱 종량제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종량제 확산을 위한 신기술도 전면적으로 도입 중이다.

삼성SDS는 올해부터 구매하는 HW 및 시스템SW는 1∼2개 기종으로 단일화 했으며 신규 구매 서버 및 스토리지는 90% 이상 가상화기술을 적용 중이다.

종량제는 이전 일괄 계약 방식에 비해 요율이 저렴하기 때문에 데이터센터를 효율화하기 위한 HW 및 SW 관리 효율화, 서버나 스토리지 가상화, 데이터센터 자동화 기술 등이 필수적이다.

가상화 기술은 한 대의 서버에 특정 애플리케이션만 운영하는 것이 아니라 몇 개, 혹은 수십개의 애플리케이션을 운영함으로써 서버나 스토리지의 효율성을 높이는 기술이다.

삼성SDS 수원·구미 데이터센터는 사용주기가 오래된 서버들을 중심으로 통합작업을 추진 중이며 DBMS, AP, WAS, 개발서버로 구분해 각각 업무의 중요도에 따라 가상화를 사용해 총 180대가량의 시스템을 30대 수준으로 통합 및 효율화했다.

삼성SDS의 한 관계자는 “구미와 수원 데이터센터에는 대부분 종량제를 위한 가상화 기술이 적용돼 있으며 오는 2010년까지는 금융 계열사 IT시스템이 놓여 있는 과천 데이터센터까지 종량제 서비스를 위한 인프라를 적용할 계획”이라며 “종량제를 실시하면 고객은 총소유비용(TCO)이 20% 가까이 줄어드는 이점이 있는만큼 향후 빠르게 확산될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SDS가 성공적으로 종량제 서비스를 실시함에 따라 다른 국내 IT서비스 기업은 물론이고 IDC 업체로 종량제 서비스 확산이 예상된다.

이와 관련, 업계의 한 관계자는 “종량제 실시를 위해 HW 및 시스템SW의 표준화 등에 따른 벤더 간의 희비가 엇갈릴 것이며 가상화 기술도 가격 인하 등에 따라 상당히 빠른 속도로 보급될 것”이라고 전망했다